2022.07.06 (수)

  • 흐림동두천 31.3℃
  • 구름많음강릉 27.8℃
  • 구름많음서울 33.2℃
  • 구름많음대전 33.4℃
  • 구름많음대구 32.9℃
  • 구름많음울산 28.5℃
  • 구름조금광주 32.8℃
  • 구름조금부산 28.8℃
  • 구름많음고창 33.1℃
  • 구름조금제주 32.6℃
  • 구름많음강화 32.5℃
  • 구름많음보은 31.1℃
  • 구름조금금산 32.3℃
  • 구름많음강진군 30.3℃
  • 구름많음경주시 29.7℃
  • 구름많음거제 29.1℃
기상청 제공

인디정책

부산시, 대중음악지원 계획 밝혀…"16일엔 인디뮤지션 위한 콘서트도"

 

[라온신문 안광일 기자] 부산시가 ‘K-콘텐츠의 도시’로 발돋움하기 위한 계획을 발표했다. 부산시는 지난 14일 비상경제대책회의를 열어 ‘부산 콘텐츠 산업 발전 전략’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다. 이날 회의에서는 콘텐츠산업 발전 비전을 'K-콘텐츠 레디액션(Ready A.C.Tion)'으로 정하고 5년간 4915억원을 투입하기로 결정했다.

 

이날 부산시는 6대 콘텐츠 역량강화 발표에서 대중음악 활성화를 위해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개최 시기를 10월에서 5월로 전환하고 개최장소를 부산항으로 변경해 한류 대표 봄 축제로 브랜드화한다. 또 독립음악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공연기획 전문인력 양성, 뮤지션 창작 및 공연지원사업도 병행한다.

 

부산시는 2014년부터 부산음악창작소를 운영하며 부산 뮤지션들의 음반 발매와 역량 강화를 위해 지원활동을 펼쳐왔다. 그 결과 지난해 부산 뮤지션 세이수미는 tvN드라마 ‘유미의 세포들’의 삽입곡 ‘내마음’에 참여하며 대중성을 인정받았으며 보수동쿨러의 음원은 광고 음악으로 채택되기도 했다.

 

이들은 부산을 넘어 전 세계에서 음악성을 인정받아 한국을 대표하는 밴드로 자리매김했으며 또 부산음악창작소의 지원을 받아 발매한 소음발광의 음반이 ‘최우수록음반’, ‘최우수록노래’ 2관왕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.

 

또 부산음악창작소는 부산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신인 인디뮤지션들에게 유명 뮤지션의 멘토링과 공연 기회를 제공해 성장을 지원하는 공연을 마련했다.

 

오는 16일 KT&G 상상마당 부산 라이브 홀에서 열리는 ‘인디 온 스포트라이트’에는 독보적인 감성을 노래하는 싱어송라이터가수 ‘요조’가 멘토 뮤지션으로 참여하며, 부산지역에서 다양한 활동으로 존재감을 알리기 시작한 ‘FROM 2020’과 ‘이사흘’이 멘티 뮤지션으로 선발돼 참여한다.

 

공연은 부산음악창작소와 KT&G상상마당부산이 협업해 추진되며, 공연수익금은 전액 참여뮤지션의 창작지원금으로 지급된다.

 

이 밖에도 이번 프로젝트와 함께, 시는 부산음악창작소의 창작·제작 지원을 통한 부산뮤지션의 지속가능한 음악활동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‘음반제작·프로모션 지원사업’ 공모를 4월 말 진행할 예정이다. 총 7개 팀을 선발하며, 지원금은 총 4,900만 원이다.

 

부산시 관계자는 “실력 있는 부산뮤지션을 발굴해, 음악 콘텐츠 창작기획에서부터 음반 제작 및 유통, 그리고 공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형태의 대중음악 분야 지원을 해오고 있다”라며 “앞으로도 대중음악 분야의 다양한 기관과 협업해 대중음악산업 성장을 위한 사업을 발굴하고 운영해 나가겠다"고 전했다.

추천 비추천
추천
0명
0%
비추천
0명
0%

총 0명 참여



라온만평

더보기

라온 저널리즘

더보기

라온 - PICK

더보기

인디소식

더보기

인디정책

더보기


배너